무직자 비상금대출 승인 쉬운곳 TOP 6

무직자 분들이나 소득 증빙이 어려운 분들을 위한 비상금 대출 정보를 쉽게 정리해보았습니다.

혹시라도 갑작스런 지출이 필요하시거나 급하게 소액이 필요하신 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무직자 비상금대출이란?

실직 상태이거나 정기적인 소득이 없는 분들도 신용 점수 관리가 잘 되어 있다면 신청 가능한 소액 대출입니다.

급하게 필요한 생활비나 소액 자금을 대출 받을 수 있는 상품입니다.

비상금 대출 사진

무직자 비상금대출 가능한 곳

1금융권

카카오뱅크, 우리은행, 농협, 하나은행, 핀크(DGB대구은행) 등이 있으며, 이들은 신용 점수 또는 통신 등급을 기반으로 대출을 제공합니다.

대출 조건, 금리, 한도 등이 상품마다 다르므로 잘 비교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2금융권

사이다뱅크(SBI저축은행), 페이코, OK저축은행, 상상인저축은행 등이 있습니다.

무직자나 소득 증빙이 어려운 분들도 신청할 수 있으나, 금리가 다소 높을 수 있습니다.

비상금 대출 사진

대출 승인 거절 이유

기대출 상황, 연체금 유무 등을 확인해보셔야 합니다.

신용점수에 문제가 있다면 승인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정부지원대출 – 햇살론

저신용자 또는 소득 증빙이 어려운 분들을 위한 정부 보증 대출입니다.

연소득 기준이나 신용 점수 기준을 충족해야 신청 가능합니다.

 

1. 카카오뱅크 비상금대출




대출 조건 :

-연체, 부도정보 등 신용도판단정보 등재 사실이 없는 고객

-회생, 파산, 면책 등 신청 사실이 없는 고객

-연체대출금을 보유 중이거나 손실을 끼친 이력이 없는 고객

대출 한도 : 300만원

대출 금리 : 최저 연 5.09%

카카오뱅크 바로가기

2. 농협 올원 비상금대출




대출조건 :

-만 19세 이상, 통신등급 9등급 이내

-농협은행 입출식 계좌 보유자

-전자금융에 가입자

대출한도: 최소 50만원 ~ 최대 300만원

대출금리: 최저 5.89% ~ 6.89%

농협올원뱅크 바로가기

3. kiwi 비상금대출




대출 조건 :

-직업/소득 관계없음

-직업/소득에 관계없이 당사 개인신용평가 심사기준 충족고객

-KCB개인신용평점 475점 이상인 고객

대출 한도 : 300만원

대출 금리 : 최저 연 8.9% ~ 최고 연 19.9%

키위뱅크 바로가기

4. 토스뱅크 비상금대출




대출 조건 :

-연체, 부도정보 등 신용도판단정보 등재 사실이 없는 고객

-회생, 파산, 면책 등 신청 사실이 없는 고객

-연체대출금을 보유 중이거나 손실을 끼친 이력이 없는 고객

-금융사기 및 기타 금융거래 제한 관련 기록이 없는 고객

대출 한도 : 최소 5십만원 ~ 최대 3백만원

대출 금리 : 최저 연 6.42% ~ 최고 연 15.00% (2024.02.16 기준)

토스뱅크 바로가기

5. 핀크 비상금대출




대출 조건 :

-다음 각 호의 요건을 모두 충족하는 개인고객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만 20세 이상 성인

-DGB대구은행 대출심사 통과 고객 (자동심사)

대출 한도 : 

만기일시상환 : 최소 50만원 ~ 최대 3백만원 (신용평점별 차등 적용)

마이너스통장 : 최소 50만원~최대 1백만원 (신용등급별 차등 적용)

대출금리 : 최저 연 7.51% ~ 최고 연 12.63% (2023.02.06 기준)

핀크뱅크 바로가기

6. 사이다 비상금대출




대출 조건 :

-직업, 소득에 관계없이 개인신용평가 심사기준 충족 고객

-신용평점 350점 이상인자 (NICE 신용정보기준)

-입출금통장 개설 고객

대출 금리 : 최저 연 13.4%~최대 연 17.0% (고정금리)

대출 한도 : 최대 500만원

사이다뱅크 바로가기

비상금 대출 사진

마무리




무직자나 소득 증빙이 어려운 분들도 비상금 대출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다만, 각 대출 상품의 조건을 잘 확인하고 본인의 상황에 맞는 상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급하게 자금이 필요한 경우, 위에서 소개한 방법들을 참고하여 대출을 신청해보세요.

대출 시 반드시 이자율, 상환 조건 등을 꼼꼼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